문서 (74)

  • 생명윤리학자들이 ‘시도할 권리’ 줄기세포시장을 우려함
    미국 생명윤리학자들은 소비자가 직접 의뢰하는 무허가 줄기세포치료시장의 급속한 확대에 대한 수상쩍은(murky) 감독으로 어려움을 겪는 상황에서, 적어도 한 업체 이상이 그러한 제품을 팔기 위하여 취한 새로운 경...
    생명윤리안전정책연구팀 | 2019-11-18 16:14 | 조회 수 24
  • 신경줄기세포이식이 클리닉에 몰림
    여러 초기 단계 임상 시험에서 환자에게 세포를 이식하는 것이 안전하다는 것이 밝혀졌음. 그러나 그들이 신경계통 문제를 완화시킬 수 있는지 여부는 여전히 지켜봐야 함.    펠리제우스-미르츠바하 병(Pelizaeus-Me...
    배아정책연구팀 | 2019-11-11 11:45 | 조회 수 51
  • 현재 개발 중 : 기성줄기세포
    보편적인 기증 세포로서의 그들의 잠재력은 재생 의료를 보다 실용적으로 만들겠다는 것을 약속함        줄기 세포 의학의 약속은 다음과 같음. 언젠가 빠른 시일에 클리닉은 인간 세포를 성장시키고 재프로그래밍하...
    배아정책연구팀 | 2019-10-14 17:01 | 조회 수 62
  • 줄기세포치료법의 ‘부적절한 과장 광고’
    클리닉은 값비싼 줄기세포치료법이 치매, 자폐증, 다발성 경화증 내지 뇌성마비 환자에게조차 도움이 될 수 있다고 주장하며, 치료비를 지불하기 위한 크라우드 펀딩 캠페인이 점점 보편화되고 있음. 그러나 환자와 ...
    배아정책연구팀 | 2019-09-16 17:20 | 조회 수 98
  • 새로운 일본줄기세포치료법으로 제기되는 희망과 윤리적 문제
    이 나라는 논란의 여지가 있는 치료법을 빠르게 추적하여 누가 건강 관리 결정을 내려야하는지에 대한 국제적 균열을 열었음.   2015년, 일본 오카야마 현에 거주하는 47세의 신지 쿠사치(Sinchi Kusachi)는 그가 30...
    인체유래물정책연구팀_ | 2019-09-16 16:54 | 조회 수 123

댓글 (0)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엮인글 (0)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이미지/동영상 (20)

파일 (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