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자료
언론보도자료

SBS 뉴스 

"존엄사 원한다" 의향서 쓰는 사람들 ↑…임종 문화 변화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oid=055&aid=0000708290&sid1=001

 

51528023_2017100991719204_2893938660418256896_o.jpg

 

<앵커>

 

환자 본인이 원할 경우에는 단순히 생명을 연장하기 위한 치료를 멈출 수 있게 하는 법, 이른바 존엄사법이 시행된 지 1년이 지났습니다. 지금까지 3만 5천 명 정도가 이런 결정을 내렸는데 지난 1년 동안 우리 사회에는 어떤 변화가 있었는지 오늘(4일) 이슈 리포트 깊이 있게 본다에서 한번 짚어보겠습니다.

 

먼저 노유진 기자입니다.

 

<기자>

 

40대 김은희 씨는 미리 연명의료 의향서를 쓰기로 했습니다.

 

아프지 않을 때 연명치료 받지 않고 존엄하게 죽겠다는 의견을 밝혀 나중에 가족들에게 어려운 결정을 돌리지 않겠다고 결심했습니다.

 

[김은희/사전연명의료의향서 작성자 : 저희 할머니가 94세에 돌아가셨는데 마지막에 암에 걸리셨어요. 그런데 저희 엄마는 생명 연장(연명의료) 안 한다고 결정하셨고 작은 아빠는 그럴 수 없으니까 해야 된다고 하고….]

 

법 시행 후 사전 연명의료 의향서에 등록한 사람은 최근 들어 한 달 평균 1만 명이 넘어 지금까지 11만 4천여 명이 작성했습니다.

 

[이윤성/국가생명윤리정책원 원장 : 법 시행되고 나서, 사람들이 드디어 나도 내 죽음에 대해서 내 의사를 밝혀두는 것이 좋겠다는 생각을 갖게 됐고….]

 

예전에는 자식이 부모의 죽음을 거론하는 자체를 부담스러워했지만, 이제는 원하는 삶의 마무리에 대해 말할 수 있게 됐다는 평가입니다.

 

[서영미/사전연명의료의향서 작성자 : 마지막 인생을 깨끗하게 마무리할 수 있는 게 저는 이 제도가 아닐까 싶어서 저희 아버지께 말씀드렸더니, 저희 아버지도 지금 80이신데 아버지도 가서 혼자 하셨더라고요.]

 

자연스럽게 죽음의 과정에 이르는 쪽으로 임종 문화가 바뀌고 있습니다.

 

(영상편집 : 김호진, VJ : 신소영)  

 

 

▶ 가족 손에 달린 '품위 있는 죽음'…손질 필요한 문제점들

(https://news.sbs.co.kr/news/endPage.do?news_id=N1005124849)

 

 

 

노유진 기자(knowu@sbs.co.kr)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백세시대] 김명희 국가생명윤리정책원 원장 “사전연명의료의향서 쓰기 전·후, 가족과 충분히 교류해야” file 2020-03-23 634
79 [법률신문] 변협 여성변호사특위, 국가생명윤리정책원과 간담회 file 2020-06-02 134
78 [신동아] 김명희 신임 국가생명윤리정책원장 - ‘싸움꾼’ 의사에서 공공기관장으로 변신 2020-02-26 402
77 [cpbc News] 김명희 원장, "인간 생명과 출산의 인위적 개입 굉장히 위험해" 2020-02-20 363
76 [가톨릭평화신문] 국가생명윤리정책원 김명희 원장, ‘생명윤리는 우리 삶과 떼려야 뗄 수 없는 문제’ 인식해야 2020-02-19 360
75 [cpbc News] 김명희 원장, "생명윤리가 기술 발목 잡는다? 안전망 역할" 2020-02-18 352
74 [가톨릭신문이 만난 사람] 국가생명윤리정책원 김명희(로사) 신임 원장 file 2020-02-13 335
73 [뉴스핌] '낙태죄 위헌결정' 생명존중 문화 확산 계기로 만들자(김명희 사무총장 기고) 2020-02-13 360
72 한국공공조직은행 매거진 8호(김명희 사무총장 인터뷰) file 2020-02-13 334
71 [정책브리핑] 연명의료결정제도 시행 1년 돌아보는 논의의 장 마련 file 2019-02-26 338
70 [의학신문] 국가생명윤리정책원·한국공공조직은행, 공공기관 격상 file 2019-02-08 358
69 [KTV] '연명의료결정법 1년'··· 임종문화 바꿀까? (김명희 사무총장) file 2019-02-08 323
68 [YTN 뉴스] '연명의료 결정법' 1년...임종 문화가 바뀐다 (이윤성 원장) file 2019-02-08 241
» [SBS뉴스] "존엄사 원한다" 의향서 쓰는 사람들 ↑…임종 문화 변화 (이윤성 원장) file 2019-02-08 309
66 [EBS초대석] 존엄사, 아름답게 생을 마감할 권리 - 이윤성 국가생명윤리정책원 원장 file 2018-07-09 350
65 [백세시대] 이윤성 국가생명윤리정책원장 “삶을 정리하지 못하고 눈 감으면 불행…죽음 맞이할 시간 가져야 해” 2018-07-02 283
64 [쿠키뉴스] 품위있는 죽음위해…연명의료결정법 시범사업 내달 추진 2017-09-28 396
63 [청년의사] “생명과학과 생명윤리의 아름다운 동행이 필요한 때” file 2016-06-14 391
62 [월간조선] 죽음을 준비하는 교육 필요 - 박상은 위원장 인터뷰 file 2016-03-28 436
61 [동아닷컴] 웰다잉법 통과 숨은주역 3인방 2016-01-27 5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