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의학신문] 시각장애인 연명의료 결정제도 참여 돕는다

(기사 일부 발췌)

국가생명윤리정책원(김명희 원장, 이하 정책원)과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홍순봉 회장, 이하 연합회)는 시각장애인 사전연명의료의향서 등록 접근성 확대와 사업 활성화를 위한 협약을 지난 16일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시각장애인의 원활한 연명의료결정제도 참여를 위해서는 적절한 편의 제공이 필요하고, 이를 위해서는 양 기관의 상호 긴밀한 협력이 필요하다는 인식을 기반으로 추진됐다. 구체적인 협약 내용을 살펴보면, 정책원에서는 시각장애인이 쉽게 의향서를 작성하는 등 제도에 참여할 수 있도록 점자로 된 정보와 각종 편의를 제공하게 되고, 연합회에서는 점자 등의 편의 제공을 위한 자문을 수행하며, 연명의료결정제도와 의향서에 대해 안내하고 홍보하게 된다. 특히, 지난해 의향서 작성과 등록 과정 등에서 어려움이 있는 취약계층을 지원하기 위해 개발한 상담 매뉴얼이 현장에서 실제로 활용되며, 서식 과정에서 대상자의 이해도를 높일 예정이다.

 

2021-04-20 (메인).jpg

기사 바로가기 : http://www.bosa.co.kr/news/articleView.html?idxno=2148816

첨부파일
이미지 2021-04-20 (메인).jpg (26.3KB / 다운로드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