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언론동향
해외언론동향 내용 담당 : 인체유래물정책연구팀02-737-9442
게재 일자 : 2017-09-13 
키워드 : 산모 돌봄, 산모 사망률, 출산, 임신 

왜 미국보다 영국에서의 출산이 더 안전한가[913]

 

미국과 영국은 임신과 출산에서 여성 사망률이 유사했으나 현재 영국은 미국보다 약 3배 낮음.

 

영국의 동부 West Suffolk Hospital에서 지난 625Helen Taylor는 제왕절개로 쌍둥이를 낳았음. 임신 중 태아를 키우는 자궁의 혈관이 확장되어 과다출혈이 발생하였음. 아이가 출산되고 태반이 제거되면 이 혈관은 수축되어야 함. 그렇지 않으면 헬렌과 같이 산모에게 과다출혈이 나타날 수 있음. 출혈의 범위는 예측할 수 없으며 치명적일 수도 있기에 수술 팀은 빠르고 세심하게 대응하여야 함. 헬렌의 수술 팀은 한 명의 경험이 풍부한 산부인과 의사, 소아과 의사, 마취과 의사와 어시스트, 두 명의 간호사, 세 명의 조산사로 이루어져 있었으며 그들은 그녀의 출혈에 대하여 리허설과 실제 상황으로부터 익숙해진 행동으로 반응했음.

 

이 원활한 행동의 중심은 표준화임. 오늘날 모든 영국 의사는 모성 돌봄(maternity care)의 동일한 지침을 따라야 함. 산후 출혈 지침은 the Royal College of Obstetricians and GynecologistsThe National Institute for Health and Care Excellence에 의하여 정기적으로 업로드 되며 국립병원에서 시행하기 위한 현지 프로토콜로 작성됨. 이 지침은 모든 사람이 온라인에서 자유롭게 접근할 수 있어 의사뿐 아니라 여성들도 돌봄의 기준을 정확히 알 수 있음.

 

헬렌의 케이스는 일관된 지침이 왜 중요한지 알려주는 케이스임. 이 지침을 바탕으로 모든 팀에서 침착하게 대응한 결과, 그녀의 출혈을 막을 수 있었고 심각한 위기에서 벗어날 수 있었음.

 

1950년 산모에서 출혈과 자간전증(preeclampsia)은 치명적인 두 가지 출산 합병증이었음. 미국 뿐 아니라 영국에서도 1,000명중 1명과 신생아가 사망했음. 영국 보건당국은 이 사망자의 절반이 예방 가능하다고 보고 이 수치가 굉장히 높다는 것을 인정했으며 1940년데 후반부터 NHS에서 모성 보호를 표준화하고 산모 사망률을 평가하고, 그를 예방하는 방법을 알고자 국가적인 활동을 진행했음. 그 캠페인은 성공적이었으며 오늘날 영국의 산모들은 초기 산전 진단과 출산 후 모니터링에 이르기까지 미국보다 더 포괄적이고 일관된 진료를 받고 있으며 영국에서는 산모가 사망할 경우, 그것을 조사하고 그를 바탕으로 배울 점을 찾으려고 함. 영국의 의료당국은 산모의 사망을 공중보건의 실패로 간주하여 의료시스템의 결함을 강조함. 미국에서는 산모의 사망을 별개의 개인적인 비극으로 취급하며 산모보다는 태아의 안전에 초점이 맞추어져 있음. 영국에서는 산모와 아기가 모두 위험할 경우 어머니의 건강을 우선시함. 이 차이는 산모와 자녀의 의학적 책임에 대한 다른 생각에서 기인함.

 

숫자는 국가의 우선순위의 차이를 반영하고 있는데 영국은 Institute for Health Metrics and Evaluation에 따르면 임신 및 출산의 합병증으로 100,000건의 출산에서 8.9명의 산모가 사망하고 미국의 경우 1990년까지 영국과 비슷하게 감소하였다가 2015년에 100,000명당 25.1명으로 크게 증가하였음. 미국의 산모 사망률은 특히 아프리카계 여성이나 가난한 여성일 때 더 높게 나타났으며 영국은 2012-2014년 조사에 따르면 사회적 경제적 차이에 따른 통계상 사망률의 유의미한 차이가 나타나지 않았음. 이는 영국 여성들은 진료 및 임신, 출산까지 처방으로 포함하여 무료로 공공의료서비스에 동등하게 접근할 수 있기 때문임. 영국(자연분만 총 비용 평균 2,300 파운드)은 미국(자연분만 총 비용 평균 24,000 파운드)보다 아기출산에 더 적은 비용을 지출하면서 이 같은 결과를 달성하였음.

 

미국은 연방차원에서 모계 사망에 대한 조사를 하지 않으며 단지 26개 주에서 여러 가지 방법론과 권위를 가진 위원회에 의해 검토되고 있음. 자간전증과 같은 합병증을 치료하고 출혈과 같은 응급 상황에 대처하는 절차는 의사. 병원, 주마다 다름. 영국에서는 MBRRACE-UK 보고서가 치료 프로토콜의 유형을 비롯하여 산부인과의 교육, 평가, 실습을 주도하고 있음. 병원은 보고서의 감시를 거부하거나 권장사항을 무시할 수 없음. 이 보고서는 3년 주기로 발간되고 임신 중 또는 출산 후 6주까지 사망한 여성의 데이터를 포함하여, 출산 후 1년 후기 사망에 대해서 논의하여 치료 개선 권고사항을 제시함. 영국에서는 여성이 사망하면 담당책임자가 전문가 견해와 진료노트를 포함한 보고서를 제출하고 병리학자가 사망원인을 선언하며 산과학, 마취학, 응급의학, 정신과, 조산술을 포함한 전문의 10-15명의 실무자가 함께 정리하고 이 사망을 예방할 수 있었는지 여부를 결정함. 또한 산모 연령, 인종 및 사망원인에 대한 정보 데이터를 추출하고 여기에는 산모가 사망한 이후 남아있는 아이에 대한 정보도 이에 포함됨. 영국은 NHS가 모든 임신과 관련된 사망을 정의하고 확인하는 것에 각별한 주의를 기울이고 있다고 말함. 또한 프랑스와 네덜란드도 영국의 MBRRACE과 유사한 조사를 실시하고 있으며 프랑스는 100,000명당 7.6, 네덜란드는 100,000명당 6.3명으로 산모 사망률도 낮게 나타났음.

 

영국 여성들이 원하는 출산의 가능성을 높이는 것은 조산사의 영향임. NHS4,710명의 OB-GYNs과 비교하여 21,000명의 조산사를 고용하였음. 조산사는 미국과 달리 독립적인 실무자로 역할을 함. 그러나 현재 50-60대인 이들의 은퇴 등에 따른 조산사의 부족으로 모성 서비스는 위기에 처했음. 따라서 영국 대변인은 조산사를 소중히 여기는 것이 영국에서 산모 돌봄을 위해서 가장 중요한 일이라고 말했음. 또한 영국은 자연분만이 불가능하거나 안전하지 않은 경우를 제외하고 제왕절개를 줄이기 위해서 노력하고 있음.

 

오늘날 미국과 영국의 출산인구통계는 변화하고 있음. 아이를 낳는 여성의 나이는 증가하고 있으며 비만과 당뇨병과 같은 기존 질환이 더 흔해져 고위험 임신이 증가하고 있음. 그럼에도 불구하고 영국은 2015년에 2020년까지 산모 사망률을 20% 감소하겠다는 목표를 세웠음. 영국의 산과감시시스템은 이러한 노력의 일환으로 월별 양식을 병원에 발송하여 최근 발생한 특정 중증 모성 사망률에 관한 사례를 요청하고 있으며, 이것이 의료인의 의무사항이 아님에도 93%의 응답률을 보이고 있음. 또한, 영국은 산모가 퇴원한 이후에도 모든 여성이 첫 2주 동안 4회의 병원 방문을 해야 하며 이상이 있을 경우 그 이상 하여야 함. 그밖에도 24시간 산과 치료 헬프라인이 가동되고 있음.

 

기사 및 사진 :

https://www.propublica.org/article/why-giving-birth-is-safer-in-britain-than-in-the-u-s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키워드 조회 수

과학기술발전 [논평] 인공지능(AI) 윤리적 이식(Transplant)을 아직도 기다리고 있는 이유 [11월 3일] file

키워드 인공지능, 보고서, AI Now Institute 

□ [논평] 인공지능(AI) 윤리적 이식(Transplant)을 아직도 기다리고 있는 이유 [11월 3일] 인공지능의 윤리에 대한 보고서가 부족한 것은 아님. 그러나 대부분은 “공공-민간 파트너쉽”에 대한 단호함과 사람들을 우선적으로 다루는 가벼운 것임. ...

  • 조회 수 246

생명윤리 결합된 쌍둥이 윤리적 딜레마: 부모가 한 생명을 희생해야 할 때[11월1일] file

키워드 결합된 쌍둥이, 기생 쌍둥이, 쌍둥이 

□ 결합된 쌍둥이 윤리적 딜레마: 부모가 한 생명을 희생해야 할 때[11월1일] 현대의학에서 결합된 쌍둥이를 분리하는 시술은 두 아이를 모두 행복하고 독립적인 삶으로 인도함. 그러나 모든 경우에 그렇지 않음. 때로는 부모와 의사가 한 생명을 구하는 결정을...

  • 조회 수 672

장기 및 인체조직 일본에서 장기 기증 및 장기 이식은 여전히 장애가 있음[10월 31일] file

키워드 장기, 장기기증, 장기이식, 장기기증자, 뇌사, 생체기증, 뇌사자 

□ 일본에서 장기 기증 및 장기 이식은 여전히 장애가 있음. 일본 정부가 뇌사자로부터 장기 이식을 합법화한 지 20 년이 되었으며, 어린이가 장기를 기증하도록 하고 가족들이 사랑하는 이에게 장기를 기증하도록 법이 개정된 지 7년이 되었음. 그러나 일본의 ...

  • 조회 수 809

생명윤리 트럼프 행정부의 보건부가 프로-라이프 입장을 취함 [10월 27일] file

키워드 프로-라이프, 트럼프 행정부, HHS, 전략 계획, pro-life, 낙태, 조력자살, 가족계획 

□ 트럼프 행정부의 보건부가 프로-라이프 입장을 취함 4년마다 HHS는 미국 보건부는 대중의 의견을 받기 위하여 전략 계획을 발표함. 승인될 경우 2018 년에서 2022 년까지 실행됨. 언론인들의 시선을 사로 잡은 것은 HHS mission의 수정임. "HHS는 임신부터 ...

  • 조회 수 177

낙태 미국의 낙태율이 2008년과 2014년 사이에 25% 하락했음[10월 23일] file

키워드 낙태, 인공임신중절, 임신, 피임, 피임약, 재생상권, 낙태율, 재생산권리 

□ 미국의 낙태율이 2008년과 2014년 사이에 25% 하락했음. 최근 몇 년 동안 미국의 낙태율이 25%까지 급격히 떨어졌음. 이러한 추세는 계속 진행되고있음. 목요일 미국 American Journal of Public Health에 발표된 보고서에 따르면 여성 4 명 중 1명은 45세...

  • 조회 수 937

보조생식 및 출산 임신 MoT 테스트는 ‘돈 낭비(a waste of money)'임[10월16일] file

키워드 임신테스트, 임신능력, 호르몬검사 

□ 임신 MoT 테스트는 ‘돈 낭비(a waste of money)'임[10월16일] 여성에게 100파운드 이상의 비용으로 판매될 수 있는 난소예비검사는 여성호르몬의 양을 알기 위하여 혈액 내 호르몬을 측정함. 아이를 갖기에 너무 늦었다고 걱정시키는 이 검사는 &l...

  • 조회 수 11112

과학기술발전 FDA 자문단이 희귀 실명 질환에 대한 유전자치료를 지지했음[10월 16일] file

키워드 유전자, 유전자치료, 유전자교정, 임상시험, 신약허가, FDA승인, 유전자가위, gene therapy 

□ FDA 자문단이 희귀 실명 질환에 대한 유전자치료를 지지했음. 미 FDA (Food and Drug Administration)의 자문단은 유전자 변형 질병을 치료하기 위한 유전자 치료제의 최초 승인에 대한 길을 열었음. 10월 12일 외부 전문가 패널이 만장일치로 유전적 실명을...

  • 조회 수 151

입법 이후 2천명 이상의 캐나다인이 의사의 도움을 받아 사망함[10월 12일] file

키워드 의사조력, 말기암, 캐나다 보건부, medical assistance death, 조력 사망 

□ 입법 이후 2천명 이상의 캐나다인이 의사의 도움을 받아 사망함 2,000명 이상의 캐나다인이 의사의 도움을 받아 합법적으로 사망하였으며 그들 대부분이 말기 암으로 고통 받고 있었음. 캐나다 보건부 (Health Canada)의 최신 보고서에 따르면 2016년 6월 입...

  • 조회 수 121

과학기술발전 FDA 패널, 실명에 대한 유전자 치료 고려 [10월 11일] file

키워드 유전자치료, 유전자, 유전자치료승인, 유전자교정, 유전자치료제, 품목허가, 실명 

□ FDA 패널, 실명에 대한 유전자 치료 고려 이번 목요일 미 식품의약청(American Food and Drug Administration)의 고문은 3 명의 청소년과 유전성 실명을 앓고 있는 일부 사람들의 시력을 개선시키는 유전자 치료의 승인을 권고할지 여부를 고려한다. 이것은 ...

  • 조회 수 78

인터넷 연구 윤리의 엄격한 심사가 촉발된다[10월 11일] file

키워드 연구윤리, 인터넷연구, 익명성, 공공정보, 공공데이터, 소셜미디어, 사생활보호, 윤리프레임워크 

□ 인터넷 연구 윤리의 엄격한 심사가 촉발된다. 영국 그래피티 아티스트 Banksy는 그의 익명성으로 유명함. 그러나 그의 상태는 작년에 연구자들이 Banksy의 거리 예술의 위치와 사람의 주소 및 가능성 있는 움직임에 대한 공공 정보를 교차 참조한 논문을 발...

  • 조회 수 118

장기 및 인체조직 인간 대상으로 승인되지 않은 인공 장기가 사용됨 [10월 10일] file

키워드 임상시험, 인공장기, 인공도관, windpipe, arterial graft, 합성 조직 

□ 인간 대상으로 승인되지 않은 인공 장기가 사용됨 런던 대학 (University College London)에서 제조된 실험용 임플란트가 해외에서 보내졌으며 인간에 대한 사용 승인을 얻지 못했음에도 불구하고 환자에게 사용되었다고 연구진은 밝혔다. 임플란트에는 인공...

  • 조회 수 205

과학기술발전 [연구결과] 15년째 식물상태인 환자의 신경을 자극하여 회복가능성 확인한 사례 보고 [9월 26일] file

키워드 식물상태, vegetative state, 의식 회복, restore consciousness, 미주신경자극기, vagus nerve stimulation 

교통사고를 당해 15년 동안 식물상태였던 35세 남성이 미주신경자극기(vagus nerve stimulation)를 흉부에 이식받은 후 의식이 돌아올 가능성이 있다는 증후를 보인 사례가 보고됨. 연구진은 지속적 식물상태로 12개월을 넘으면 영구적으로 의식 회복가능성이 ...

  • 조회 수 5400

연명의료 및 죽음 호주, 의사조력자살 법제화를 둘러싸고 논란 [9월 25일] file

키워드 조력자살, assisted suicide, assisted dying, 안락사, euthanasia 

최근 호주 빅토리아주 및 뉴사우스웨일즈주에 의사조력자살제도를 도입하는 입법(안)이 발의되어 사회적 논란이 되고 있음. 법안을 발의한 사람들은 “확인 절차를 매우 엄격하게 하고 남용을 막는 등 세계에서 가장 안전한 모델을 구축할 것이며, 자발적...

  • 조회 수 328

과학기술발전 호주, 미토콘드리아 질병으로부터 아이를 구하기 위한 세 부모 기술 허용 촉구[9월25일] file

키워드 미토콘드리아 질환, 세부모아기, 세사람아기 

□ 호주, 미토콘드리아 질병으로부터 아이를 구하기 위한 세 부모 기술 허용 촉구[9월25일] 호주에서 과학자들은 아이가 치명적인 미토콘드리아 질병을 가질 위험이 있을 경우 세 사람의 DNA를 사용하여 아이를 생성할 수 있도록 전반적인 인간 복제 법(human c...

  • 조회 수 308

과학기술발전 인간 유전체 편집에 대한 연구윤리 검토 [9월21일] file

키워드 인간배아, 유전자편집, 윤리적 기준, CRISPR–Cas9 

□ 인간 유전체 편집에 대한 연구윤리 검토 [9월21일] Nature는 이번 주에 인간 게놈 편집을 사용하여 인간 배아의 DNA를 편집한 연구의 결과를 발표했음. 런던의 프랜시스 크릭 연구소의 Kathy Niakan과 그녀의 동료들은 CRISPR–Cas9 기술을 사용하여 수...

  • 조회 수 168

보건의료 WHO, 항생제내성균감염용 신약 부족으로 인한 글로벌위기 경고 [9월 21일] file

키워드 항생제내성균감염, antibiotic-resistant infections, 세계보건기구, WHO 

세계보건기구(WHO)는 보도자료를 통해 항생제에 내성을 가진 슈퍼박테리아 감염을 치료할 수 있는 약물이 없어 공중보건에 대한 위험이 증가하고 있다고 경고함. WHO 사무총장(Tedros Adhanom Ghebreyesus)은 “항생제 내성은 현대 의학의 진보를 심각하...

  • 조회 수 212

연명의료 및 죽음 아시아오세아니아의사회연맹, 적극적 안락사 및 의사조력자살 반대에 합의 [9월 19일] file

키워드 end-of-life, 적극적 안락사, active euthanasia, 의사조력자살, physician assisted suicide, 사전돌봄계획, ACP, advance care planning, 사전연명의료의향서, AD, advance directive 

아시아오세아니아의사회연맹(CMAAO)은 2017년 9월 13~15일 ‘적극적 안락사 및 의사조력자살에 반대’하는 것으로 견해를 정리함. 이번 CMAAO 2017년 도쿄총회에서는 ‘종말기의료(end-of-life)’를 주제로 한국, 일본, 호주, 싱가포르 등...

  • 조회 수 458

연명의료 및 죽음 ‘미리 계획한 죽음’으로의 태도 변화가 임상의사에게 새로운 질문을 제기 [9월 15일] file

키워드 pre-planned death, 미리 계획한 죽음, physician-assisted suicide, 의사조력자살, death with dignity, 존엄사, right to die, 죽을 권리 

죽음과 죽어감에 대한 태도가 달라지면서 몇몇 중증 신체 및 정신 질환을 가진 사람들은 본인의 사망 시간, 장소, 방식을 선택할 권리가 있다고 주장하고 있음. 이 같은 ‘미리 계획한 죽음(pre-planned death)’에 대한 논의는 정신건강의학과 의사...

  • 조회 수 170

인간대상연구 [연구결과] 임상시험은 종종 등록되지 않거나 결과가 공개되지 않음 [9월 14일] file

키워드 임상시험, clinical trials, 등록, register, 연구자가 의도한 결과, primary outcomes, 공개, publish 

100개 이상의 임상시험을 분석한 결과 일부는 등록되지 않거나, 결과가 공개되지 않거나, 연구자가 의도한(primary) 결과와는 차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남. 이 같은 연구는 미국의사협회지(JAMA)의 연구결과 요약(Research Letter) 코너에 실림. 임상시험 등록...

  • 조회 수 269

보조생식 및 출산 왜 미국보다 영국에서의 출산이 더 안전한가[9월13일] file

키워드 산모 돌봄, 산모 사망률, 출산, 임신 

□ 왜 미국보다 영국에서의 출산이 더 안전한가[9월13일] 미국과 영국은 임신과 출산에서 여성 사망률이 유사했으나 현재 영국은 미국보다 약 3배 낮음. 영국의 동부 West Suffolk Hospital에서 지난 6월 25일 Helen Taylor는 제왕절개로 쌍둥이를 낳았음. 임신...

  • 조회 수 4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