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언론동향
해외언론동향 내용 담당 :생명윤리안전정책연구팀 : 02-737-8452,
게재 일자 : 2015-03-18 
키워드 : 안락사, 존엄사, 자기결정권 
□ 북 벨기에, 6년동안 안락사 죽음 2배로 늘어

 〇 화요일에 발표된 연구에 의하면 2013년 북 벨기에 전체 사망자 중에서 20명 중 1명은 안락사를 택해서 죽었음. 겐트 대학과 브뤼셀 대학은 공동연구를 통해 2002년 안락사가 합법화된 후 환자의 의사를 따른 죽음이 점점 더 받아들여지고 있다는 것을 발견함. 2007년에는 전체 사망자 중 1.9%만 안락사를 택했고 2013년에는 전체 사망자 중 안락사를 택하는 경우가 4.6%으로 증가함. 

겐트대학 윤리학 교수 프레디 모티에 (Freddy Mortier)에 의하면 환자들이 안락사를 점점 더 받아들일 뿐만 아니라 의사들도 허용하는 경우가 증가하였음.

유럽에서는 현재 네덜란드, 벨기에 및 룩셈부르크에서만 안락사가 합법화되어 있으며 북 벨기에의 안락사 시행 빈도수는 현재 2010년 네덜란드에서 기록한 2.8%보다 높음. 

안락사를 요청하는 환자들은 주로 65세에서 79세 사이 고등교육을 받은 사람들이고, 암 말기 환자들이 택하는 경우가 제일 많다고 함. 모티에 교수는 안락사를 택하는 사람 중 2주내로 죽음이 예측되는 환자들이 압도적으로 많다고 함.

벨기에는 또한 작년에 18세 미만의 미성년자들에게도 안락사를 합법화했으나 이 인구집단은 2013년 연구대상에 포함되지 않았음. 

북 벨기에 600만명의 인구 대상으로 진행된 이 연구는 지난 화요일 New England Journal of Medicine 저널에 발표되었음. 

첨부파일에 발표된 연구논문도 포함됨.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키워드 조회 수

장기 및 인체조직 유럽의 첫 박동하지 않는 심장(non-beating heart) 이식 [3월 27일] file

키워드 박동하지 않는 심장, 장기이식, 심장이식, 장기 기증, 장기 기능 유지, 상자 속의 심장 

〇 영국 캐임브릿지셔 파프워스병원(Papworth hospital) 외과의사들이 유럽에서 최초로 박동하지 않는 심장을 가지고 이식을 함. 뇌간사(brainstem dead)이지만 심장은 아직 박동하고 있는 사람들이 주로 기증후보자임. 이번 경우에는 심장과 폐의 기능이 멈...

  • 조회 수 372

과학기술발전 아이슬란드 유전체(genome)가 인간 다양성, 유전자-질병 연관성에 대한 단서 제기 [3월 26일] file

키워드 유전체, 유전체프로젝트, 염기서열 분석, 유전변이, 특정 유전자 제거 

〇 아이슬란드인 2636명의 전유전체(whole genome) 염기서열을 분석한(sequenced) 과학자들은 인간의 유전변이(genetic variations)의 성질, 위치, 빈도에 관한 많은 정보를 생성하였음. 이 같은 내용은 네이처 제네틱스(Nature Genetics) 저널에 게재됨. 연구...

  • 조회 수 485

연명의료 및 죽음 의사조력죽음(Physician-Assisted Dying)을 둘러싼 부정적인 인식(stigma)은 계속됨 [3월 25일] file

키워드 의사조력죽음, 의사조력자살, 안락사, 말기환자, 죽음, 생명유지장치 제거, 연명의료 

〇 미국의 5개 주는 의사조력죽음을 다양한 방식으로 허용하고 있으며, 다른 주에서도 이를 고려하고 있음. 캘리포니아주는 의사조력죽음을 허용하는 법제화에 대한 의견을 들을 예정임. 뉴욕주에서는 의사조력죽음의 허용을 청구하는 소송이 주 대법원까지 올...

  • 조회 수 464

보조생식 및 출산 보조생식술로 태어난 아이, 자폐증 발병률 2배나 높아: 다태아 출산이 원인? [3월 24일] file

키워드 보조생식술, 자폐증 발병률, 다태아 임신 

〇 최근 컬럼비아대학에서 진행된 연구에 의하면 자폐증에 걸릴 위험이 보조생식술로 태어난 아이가 자연출산으로 태어난 아이보다 두 배나 높은 것으로 나타남. 연구결과에 의하면 자폐증 발생률이 높은 원인은 보조생식술 자체 때문에이라기보단 다태아 출...

  • 조회 수 807

보건의료 내부 문서 통해 WHO가 에볼라 비상령 의도적으로 미뤘다는 사실 드러나 [3월 23일] file

키워드 에볼라, 세계보건기구, 보건 위기 대응 

〇 AP통신이 세계보건기구(WHO)의 내부 문서를 통해 제네바에 있는 WHO 본부 최고위층 임원들이 에볼라를 비상사태라고 선언하는 것을 장기간 미뤘다는 사실을 밝힘. 공식 석상에서 WHO사무총장 마거릿 챈(Margaret Chan)은 WHO 초기 대응이 늦었던 이유는 ...

  • 조회 수 122

장기 및 인체조직 일본장기이식네트워크 이식대상자 선정 실수로 후생성 현지조사받아 [3월 20일] file

키워드 장기이식, 장기기증, 이식대상자 선정, 후생노동성, 장기이식법 

〇 일본 아이치현에서 지난 2일에 있었던 뇌사자 신장이식에서 이식대상자(환자)를 잘못 선정한 사건에 대하여 후생노동성은 장기이식법 에 근거하여 일본장기이식네트워크의 본부사업소(도쿄도 미나토구)를 대상으로 지난 10일 현지조사에 들어감. 후생노동성...

  • 조회 수 267

과학기술발전 영국에서 시험될 폐암 대상 세포-유전자조합치료, 미국 의료보험업체 프리메라 블루 크로스 해킹 당해 정보 유출 [3월 19일] file

키워드 세포-유전자조합치료, 세포치료, 줄기세포, 임상시험, 표적치료, 의료정보유출, 의료보험, 개인정보유출 

□ 영국에서 시험될 폐암 대상 세포-유전자조합치료(Combination cell-gene therapy) 〇 영국에서 폐암을 치료하기 위한 선구적인 새로운 세포-유전자조합치료의 임상시험이 국민건강보험 환자를 대상으로 올해 진행될 예정임. 줄기세포와 유전자를 조합한 치료...

  • 조회 수 731

연명의료 및 죽음 북 벨기에, 6년동안 안락사 죽음 2배로 늘어 [3월 18일] file

키워드 안락사, 존엄사, 자기결정권 

□ 북 벨기에, 6년동안 안락사 죽음 2배로 늘어 〇 화요일에 발표된 연구에 의하면 2013년 북 벨기에 전체 사망자 중에서 20명 중 1명은 안락사를 택해서 죽었음. 겐트 대학과 브뤼셀 대학은 공동연구를 통해 2002년 안락사가 합법화된 후 환자의 의사를 따른 ...

  • 조회 수 396

연명의료 및 죽음 텍사스 주에서 두 개의 상반되는 임신부 연명의료 관련 법안 검토 중 [3월 17일] file

키워드 연명의료, 사전의료지시서, 낙태, 뇌사 

〇 텍사스 주의회에서 최근에 제출된 임신부 연명의료 관련 법안 두 개를 검토 중임. 오스틴의 엘리엇 나이슈탓 (Elliott Naishtat) 의원이 제출한 HB 3183 법안과 포트워스의 매트 크라우즈 (Matt Krause) 의원이 제출한 HB 1901 법안은 상반된 입장을 가지...

  • 조회 수 280

과학기술발전 과학자들, 배아 유전자 편집 연구 중단 촉구 [3월 16일] file

키워드 모라토리엄, 유전자 편집, 유전자 조작, 배아, 연구윤리, 생식세포 조작 

〇 유전자 편집 (gene editing) 기술을 이용해 인간배아의 유전자를 변경했다는 소문 가운데 몇몇 연구자들이 생식세포에서 이런 기술을 사용하는 것을 일시 중단하자는 촉구를 함. 워싱턴에 위치한 재생의학동맹 (Alliance for Regenerative Medicine) 회...

  • 조회 수 287

연명의료 및 죽음 취리히 - 스위스 “죽을권리” 단체, 역대 최대 회원수 등록 [3월 13일] file

키워드 죽을권리, 존엄사, 조력자살 

〇 사람들이 자신의 삶을 끊을 수 있도록 돕고 치료를 거부할 권리를 옹호하는 스위스 단체 엑시트(Exit)가 작년에 가입요청건수가 20%이나 증가하여 최대 회원수를 기록했다고 함. 엑시트는 치사 주사를 불치병환자들에게 제공하는 단체이며 스위스의 독일...

  • 조회 수 429

인간대상연구 미국 임상시험 결과, 대부분 시험참여자들과 대중에게 공개 안 함 [3월 12일] file

키워드 임상시험, 의료윤리, 오픈 소스 

〇 듀크 의과대학원 연구자들에 의하면 인간대상시험 결과를 공유하기 위해 만들어진 레지스트리에 시험결과를 공개하라는 법적, 윤리적 지시들이 있었으나 대부분의 의약품 임상시험 결과는 공개되지 않고 있음. 연구자들은 산업, 정부, 학계의 이러한 불투명...

  • 조회 수 200

장기 및 인체조직 SARS 내부고발자, 중국 군사 장기적출 관행 밝혀 [3월 11일] file

키워드 사형수 장기 적출, 강제 장기 적출, 중국 군병원, 내부고발 

〇 2003년 중국 정부가 중증급성호흡기증후군(SARS)에 대한 정보를 숨겼다는 사실을 세계에 알린 중국 의사 지앙얀용(蔣彦永)이 중국 군병원들이 죄수들로부터 장기를 적출하는 과정에 참여하였고, 어떤 경우에는 죄수가 아직 살아있다는 상태에서도 적출했다...

  • 조회 수 411

의료윤리 인도 의학대학, 기업에 시체 대여해 수익 얻음 [3월 10일] file

키워드 시체기부, 의료윤리 

〇 인도 Smt. Nathiba Hargovandas Lakhmichand (NHL) 의과대학이 2011년 5월부터 현재까지 19곳의 의료기기와 임플랜트 제조업체들에게 시체를 대여해 4,463,850 루피 (약 71,000달라)의 이익을 보아 논란이 됨. 의료윤리위원회가 없는 NHL에서는 해부실험...

  • 조회 수 307

보조생식 및 출산 아일랜드 난임시술기관, 익명 생식세포기증 불법화 반대 [3월 9일] file

키워드 난임, 생식세포기증, 익명기증, 보조생식술 

〇 아일랜드 난임시술기관들에서 생식세포를 익명으로 기증하는 것이 불법화되면 기증자 수가 줄고 보조생식술을 이용해 아이를 가지려는 사람들이 해외로 나가서 시술을 하는 현상이 있을 수 있다고 주장함. 새로운 아동가족관계법안 (Children and Family ...

  • 조회 수 476

장기 및 인체조직 일본장기이식네트워크, PC조작실수 “우선순위” 낮은 환자에게 신장이식; 뇌사 임신부 가족, 미국 텍사스 주 법 바꾸기 위해 노력 [3월 6일] file

키워드 장기이식, 장기기증, 이식대상자 선정, 뇌사, 연명의료, 낙태, 의료법 

□ 일본장기이식네트워크, PC조작실수 “우선순위” 낮은 환자에게 신장이식 〇 일본장기이식네트워크는 5일 밤 이달 2일에 뇌사한 사람이 제공한 신장을 착오로 우선순위가 낮은 환자에게 이식했다고 발표함. 신장이식은 연령 및 대기일수 등의 조건을 고려하여...

  • 조회 수 766

보조생식 및 출산 인도 대리모 임신과 출산 관련 위험 모른다, 미국 응급실 전문의와 긴급 의료원 중환자 연명의료지시서 잘못 해석한다 [3월 5일] file

키워드 대리모, 사전의료지시서, 의료윤리, 자기결정권, 보조생식술, 배아 

□ 인도 대리모, 임신과 출산 관련 위험 모른다 〇 인도의 저소득층 여성에게 대리모 역할은 큰 재정적 도움이 될 수 있지만 새로운 연구 논문에 의하면 이 여성들이 대리모와 관련된 위험성을 전혀 모르고 있고 중요한 의료 결정들에 참여하지 못하고 있음. ...

  • 조회 수 774

과학기술발전 미국 UC산디에고 연구팀, “세포 배양 조건 줄기세포의 안정성에 영향 미친다”. [3월 4일] file

키워드 줄기세포, 유전자, 세포배양, 돌연변이 

〇 University of California, San Diego School of Medicine 연구팀이 지난 2월 25일 PLOS ONE 저널에 세포 배양 조건이 줄기세포의 유전적 안정성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사실을 최초로 증명함. 인간의 전분화능줄기세포(human pluripotent stem cell, ...

  • 조회 수 411

보건의료 미국대통령직속국가생명윤리자문위원회, 에볼라 관련 윤리 보고서 발표 [3월 3일] file

키워드 미국대통령직속국가생명윤리자문위원회, 에볼라, 검역, 격리, 윤리 

〇 2월 26일 미국대통령직속국가생명윤리자문위원회는 서아프리카에서 미국으로 귀국한 보건의료 종사자들을 대상으로 진행한 검역 규제들이 도덕적이지 않고 오히려 역효과를 낳았다는 발표를 함. 위원회에서 진행한 에볼라 프로젝트 내용을 담은 보고서 Eth...

  • 조회 수 229

보건의료 英 너필드, “대중과 국민건강보험 의료정보-공유계획에 대하여 상의해야” [2월 9일] file

키워드 의료정보, 건강정보, 개인정보 보호, 프라이버시, 빅데이터, 건강보험 

□ 英 너필드, “대중과 국민건강보험 의료정보-공유계획에 대하여 상의해야”  〇 영국 너필드생명윤리위원회 전문가들은 「케어.데이터」에 관한 보고서를 통해 정부가 사람들이 본인의 프라이버시가 위험한 상태임을 이해하도록 보장해야 한다고 밝힘. 주요 전...

  • 조회 수 358